보도자료

제목 │ 2019 중장년희망잡페어 개최 조회수 │ 839
작성자 │ 이인숙 작성일 │ 2019-10-28
첨부파일 │ [보도자료]2019중장년희망잡페어fin[2].hwp (40.5 KByte)

 

전경련, 중장년 희망 잡페어 25, 347명 채용 나서

- 우량중소기업 참가하는 중장년 채용행사에 구직자 1,000여명 몰려...

- 전경련·고용노동부·영등포구청중장년 희망잡페어2년째 공동개최

 

취업취약계층인 중장년에게 좋은 일자리를 제공하기 위한 중장년 채용박람회가 28일 전경련 컨퍼런스센터에서 열렸다.

 

25개 우량중소기업에서 해외법인장 등 중장년 347명 뽑아

 

이번 박람회는 중장년에게 희망을 주는 지역 일자리를 창출하자는 취지로 전국경제인연합회(이하 전경련’), 고용노동부, 영등포구청이 뜻을 같이하여 작년부터 매년 개최해 오고 있는 중장년 전용 채용행사다.

올해는 선일금고제작, 파워큐브코리아 등 25개사의 우량 중소기업이 베트남 법인장, 생산/영업팀장, 조리장 등 총 347명의 중장년을 채용하기 위해 나섰다.

질 좋은 일자리 발굴 확대로 중장년 기업선택 폭 넓혀

이 날 행사에 참가한 전자업체 퇴직자 전모씨(58)중장년을 관리직으로 뽑는 중소기업이 점점 줄어드는 것 같아서 구직활동이 힘든 와중에 마침 전기차충전기 제조사에서 영업관리자를 채용한다고 해서 기대를 갖고 왔다며 재취업 희망을 내비쳤다.

이번 박람회에는 의상대여 및 헤어스타일링을 원스탑 서비스로 제공하는 이력서 사진촬영관과 창직컨설팅관 물리치료관 등 중장년의 관심을 끄는 다양한 부대시설관이 운영됐다. 특히 최근의 유튜브 열풍을 반영하여 2의 인생을 위한 유튜브 채널기획이라는 주제로 유튜브전문가 성문구 강사를 초빙한 특강관을 개설하여 중장년들의 주목을 받았다.

이 날 행사장에는 1,000여명의 구직자들이 몰려 성황을 이뤘고, 특히 4050대는 물론 60대 구직자도 상당수 눈에 띠였다.

이번 행사를 주관한 박철한 협력센터 소장은 정년연장 및 베이비부머들의 고령화세대 진입 등으로 중장년 구직시장의 60대 비중이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. 40~60대 계층별로 각각 대상에 맞는 취업지원 서비스를 제공해야 할 필요성이 증대되는 만큼 맞춤형 서비스를 강화하여 중장년 구직자들이 산업현장에 연착륙할 수 있도록 지원해 나가겠다.” 밝혔다.

협력센터는 이번 행사 이후에도 산하 중장년일자리희망센터를 통해 재취업 전략교육, 취업상담, 알선 등 다양한 무료 취업지원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.(02-2639-2175)

다음글 │ 전경련중소기업협력센터, 「2019 중소기업 중남미시장 진출 설명회・상담회..
이전글 │ 전경련 경영자문단 2019년 신임위원 위촉식